역사와 전통의 미국 삼관경주 벨몬트 스테익스와 명마 세크리테리엇(Secretariat)

[해외경마]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미국경마 트리플크라운 마지막 관문 6월 8일(토) 미국 뉴욕주 벨몬트 파크 경마장에서 총상금 150만 달러(약 17억 7천만원)의 제151회 벨몬트 스테익스(Belmont Stakes, G1, 2400m)는 켄터키 더비(Kentucky Derby, G1, 2000m), 프리크니스 스테익스(Preakness Stakes, G1, 1900m)로 구성되는 미국 삼관경주의 최종관문이다. 프리크니스 스테익스 우승마 워오브윌(War of Will, 더비는 7착)과 고배당을 터뜨린 2착마 에버패스트(Everfast), 켄터키 더비 3착마 … 역사와 전통의 미국 삼관경주 벨몬트 스테익스와 명마 세크리테리엇(Secretariat)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