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마, 말의 털색(모색) 종류는?

말털색깔 경주마, 말의 털색(모색) 종류는?

말의 털색은 흑색(가라), 적갈색(유마), 적색(적다), 흑백얼룩이(가라월라) 등으로 나뉘며, 이는 색소세포자극호르몬 수용체(MC1R)와 아구티신호전달 단백질(ASIP), 2가지 유전자에 의해 결정된다.

이 중 흑색마(가라마)는 우리 선조들이 가장 중요시했던 털색이고, 지금도 선호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에서는 말의 털색에 대한 유전학적 연구를 통해 생산자가 원하는 말의 털색을 맞춤형으로 생산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국내산 승용마의 털색을 흑색 또는 흑백얼룩이(가라월라)로 고정시켜 나가고 있다.

말의 털색은 어떤 종류가 있을까?

조조, 관우의 멋진 적토마를 아시나요?
온 몸이 피같은 붉은색에 불타는 것 같은 말🐴이라니!
말들의 색깔은 과연 어떻게 정해지는 걸까요?

신기한 말들의 털 색깔! 말의 모색🐎에 대해 알아봅시다.

① 말의 기본 모색? 🖤

흑색, 흑갈색, 갈색, 밤색
그외 색상을 기본 모색이 섞여 패턴과 명암이 달라진 경우입니다.

  • 흑색마 : 완전한 흑색마는 찾기 어려우며 장례식말로 인기가 좋음
  • 흑갈색마 : 흑색과 큰 차이가 없으나 눈, 무릎 주변이 연갈색인 경우가 많음
  • 갈색마 : 털색이 적갈색, 갈색이나 다리의 털은 흑색
  • 밤색마 : 옅은 황갈색부터 초콜릿색까지 다양한 명암을 아우름

②백마에도 종류가? 💙

  • 순백마 : 매우 드문 알비노, 태어날 때 부터 백모이며 피부색은 분홍색
  • 회색마 : 처음에는 회색이 아니었으나 자라며 털색이 탈락하여 점차 흰색으로 바뀌는 타입

③ 흰색과 기본 모색의 섞임 💗

  • 블루/실버 로운 : 흰색과 흑색 털이 섞임, 갈기와 꼬리는 여전히 흑색
  • 스트로베리 로운 : 흰색과 밤색이 섞임, 대개 얼굴, 다리, 갈기는 기본색
  • 레드 로운 : 흰색과 갈색이 섞임

④ 따뜻한 크림빛 🧡

  • 팔로미노 : 페일크림에서 골드, 다크 브론즈까지 다양한 색깔

⑤ 알록달록 귀여운 얼룩 무늬(브로큰 코티드) 💕

흰 무늬와 다른 모색이 섞여있는 타입

  • 파이볼드 : 흰 바탕에 검은 무늬
  • 스큐볼드 : 흰 바탕에 다른색 무늬
  • 오바로 : 짙은 바탕에 흰 무늬
  • 토비아노 : 흰 바탕에 큰 기본 색 무늬

⑥ 2만년 전 동굴 벽화에도 묘사 된 점박이 💖

  • 레오파드 : 흰색 허리와 엉덩이에 달걀 모양의 점
  • 스노우플레이크 : 온 몸에 점이 있으나 특히 엉덩이에 많음
  • 블랭킷 : 흰색인 엉덩이만 제외하고 몸에 점 또는 얼룩
  • 마블 : 밝은 색의 모색을 바탕으로 작고 짙은 얼룩
  • 프로스트 : 짙은 색의 모색을 바탕으로 작고 흰 얼룩

일본어 명칭

sodashi hanshin 1024x627 경주마, 말의 털색(모색) 종류는?

JRA 아이돌 호스, 4전 무패의 3세 암말, 백마 소다시(Sodashi ソダシ)
트리플티아라 제1관문 오카쇼(桜花賞, 4/11 한신) 출전 예정

일본에서는 경주마(서러브레드)의 털색을 8종류로 분류한다.

그 중에서 백마는 소수에 불과하다.

栗毛、栃栗毛、鹿毛、黒鹿毛、青鹿毛、青毛、芦毛、白毛 [JRA]

혈통 등록기관인 공익재단법인 재팬 스터드 북 인터내셔널(JAIRS)에서 인정한 모색이다.

Japan Association for International Racing and Stud Book

%EA%B2%BD%EC%A3%BC%EB%A7%88 %EC%9D%BC%EB%B3%B8%EC%96%B4%EA%B3%B5%EB%B6%80 경주마, 말의 털색(모색) 종류는?

개체식별 – 털색의 분류 및 정의

“개체식별”이라 함은 말의 털색(毛色) 및 특정검사 또는 혈액형감정 등에 의하여 그 말을 명확히 인지 확인하는 것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