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마공원 삼관경주 농림축산식품부장관배 히트예감 2관 달성

12/12 마사회 서울경마공원 삼관경주 최종관문 총상금 4억5천만원

제21회 농림축산식품부장관배(Minister’s Cup, G2, 2000m) 대상경주

유현명 기수의 인기 1위 부경 히트예감(부: 테이크차지인디, 모: 데저트히트) 2관 달성!

인기 4위 치프인디 / 문세영 기수
인기 3위 최강게임 / 유승완 기수

단승식: ② 2.6배
복승식: ②③ 6.5배
쌍승식: ②③ 10.8배
삼복승식: ②③① 6.9배
삼쌍승식: ②③① 32.6배

올해 국내 경마 대상경주는 12/19 암말 출전 트리플티아라 최종관문 경기도지사배(G3)와 제주특별자치도지사배(G3), 12/26 제39회 그랑프리(G1)가 남아 있다.

국내 3세 클래식경주 트리플크라운(삼관경주)

​KRA컵 마일(GII) 부경 경마장 – 히트예감 우승

코리안더비(GI) 서울 경마장 – 위너스맨 우승

농림축산식품부장관배(GII) 서울경마장 – 히트예감 우승

​누적승점 최고마가 올해의 ’국산 3세 최우수마‘가 되고 최우수마에 인센티브 8000만원이 지급된다.

‘트리플크라운’이라는 용어는 미국 경마에서 유래했다.

​1930년 경주마인 ‘갤런트 폭스(Gallant Fox)’가 미국의 3대 경마 레이스인 ‘켄터키더비’, ‘프리크니스 스테익스’, ‘벨몬트 스테익스’에서 연달아 우승하고, 5년 뒤 갤런트 폭스의 아들 말인 ‘오하마’가 다시 3개 경주에서 대를 이어 우승하면서 유래한 말이다. 이후 한 해 동안 미국의 3대 경주에서 모두 우승하는 말을 가리키게 되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