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경륜장 황당 실수! 그랑프리 적중차권 환급금 10배 200만엔 지급

일본경륜 환급금 1024x576 일본 경륜장 황당 실수! 그랑프리 적중차권 환급금 10배 200만엔 지급

일본 시즈오카경륜장은 2020년말 KEIRIN 그랑프리 적중 차권을 환급받으러 온 적중자에 20만200엔이 아닌 10배 200만2000엔의 환급금을 지급하는 황당한 실수를 했다고 8일 발표했다.

경륜장은 환급자를 특정하지 못했다며 반환을 촉구했다.

그랑프리 경주는 2020년 12월 30일 가나가와현 히라츠가 경륜장에서 개최되었으며 적중자는 다음 날 오전 시즈오카 경륜장 창구를 방문하여 환급했다.

매뉴얼상 전표는 두사람 이상이 작성하도록 되어 있는데 이 날은 창구가 혼잡하여 한명이 작성했다고 한다.

이 남성이 반환하지 않으면 시 예산에서 그랑프리 주최측인 히라츠가시(平塚市)에 차액 약 180만엔을 지불해야 한다.

시즈오카시는 경찰서에 피해 신고서 제출을 검토중이다.

[추기] 과지급 환급금은 뉴스를 접한 손님이 9일 저녁 반환했다.

경륜 세계최고상금 10억원대의 2020년 그랑프리는 삼쌍승식(4-2-9) 2216.5배가 터지며 대회 최고 배당을 경신했다.

일본 경륜 KEIRIN 그랑프리 2년 연속 대이변! 삼쌍 2천배, 매출 56억엔 역대급

20万円の当たり車券に200万円払い戻すミス…客とは連絡取れず 静岡競輪場

댓글 남기기